오랜만에 하는 포스팅입니다.

그동안 너무 관리를 안해서 생존 여부가 궁금하신 분이 계실까 하여(정말?)
이렇게 글을 남겨봅니다.

현재 외국에서 전혀, 하나도, 안 열심히 지내고 있습니다...[;;;]
하고 있는건 여전히 프로그램 개발이지만 그외에 부수적으로
인두기 들고서 땜질도 병행하는 중입니다. [이쪽 전공은 아니지만]

한국 가기 전까지는 땜질은 참을려고 했는데 체류 기간이 길어지면서
몸이 근질근질하여 결국은 한국에서 각종 툴 및 부품을 공수중입니다.
인두기도 새걸로 장만하고 테스터(거치형)나 빵판에 각종 IC들까지 하나둘
모아가고 있습니다. (심지어 칩저항 릴까지 증식중)

다만, 오실로스코프가 없는게 참 아쉽네요.
잘 쓸줄은 모르지만 그래도 간간히 유용하게 썼었는데요.
그래서 다음 삽질거리로 PC와 연동되는 오실로스코프를 만들어볼까
이곳 저곳을 기웃거리고 있습니다.

그리고 Arduino라는 AVR 기반의 하드웨어를 이용해서(빵판에 만든 짝퉁이지만)
이것 저것 주변 부품을 붙여가며 놀고 있습니다.
여기서 간단한 사운드 출력이 가능한데 소리를 키워볼까 해서
앰프를 찾아보다가... 헤드폰 앰프쪽으로 관심이 넓어지고 있습니다...[;;;]
거기에 위의 오실로스코프도 프로브단의 입력 증폭을 위해
OP AMP를 사용하다 보니 관심이 겹쳐지기도 하고요.

최근 관심사가 이렇듯 우주로 날아가고 있습니다...[OTL]
여기에 PCB 제작(은 원래 해봤던거고)과
케이스 가공을 위한 CNC 관련 정보들도 열심히 찾아보고 있지요.

예전에 PCB 제작할때는 레이저 프린터로 인쇄해서 다리미로 전사했는데
최근에는 라미네이터라는 필름을 고온으로 압착해서 코팅하는 장비로
PCB에 회로를 전사시키는 방법도 쓰이고 있더군요.
덕분에 이것도 하나 사봐야 하나 심각하게 고려중입니다.
찾아보니 4만원대에서 원본 두께 2mm 까지 커버하는 물건이 있더라고요.
힛팅 롤러가 2개뿐이지만 어차피 3~4번 정도는 통과시켜야 한다고 하니
그 부분은 큰 문제가 될 것 같지 않고요.

CNC는 처음 알아봤을때는 알루미늄 프레임에 LM 가이드 같은
재료 준비하는데만도 어마어마한 돈이 들것같은 물건들 뿐이었지만
요즘 찾아보니 나무로 프레임 짜고 샤프트로 축을 삼는
저렴하게 만들 수 있는 것들이 있더라고요.
Make Your Bot! Mantis 같은건 $100 으로 만들었다고 하니
그보다는 많이 들겠지만(저건 미국이니까요) 예전보다는
훨씬 저렴하게 도전해볼 수 있을 것 같네요.


...그런데 나 프로그래머 맞아?...

Posted by 경민

2011/07/05 11:24 2011/07/05 11:24
, , , , , , , ,
Response
1 Trackbacks , 0 Comments
RSS :
http://mystictales.net/tc/rss/response/60

Trackback URL : http://mystictales.net/tc/trackback/60

Trackbacks List

  1. movie torrents

    Tracked from movie torrents 2014/04/21 23:05 Delete

    ::: Mystic Tales :::

Leave a comment

공익 소집 해제 & 자전거 타고 운동 중

2010년 5월 28일자로 공익 근무가 끝났습니다.
뉴스를 보다 보니 가수 이루도 소집 해제 했다고 나오네요.
저랑 같이 훈련소에 들어 갔었지요.

그동안 근무하면서 힘든 일도 많았고, 즐거운 일도 있었지만
어찌되었든 모든게 완료되었습니다.
이제 본연(?)의 모습으로 돌아가서 열심히 일을 해야지요.

WeightGraph.jpg

그리고 요즘 열심히 운동을 하고 있습니다.
대단한건 아니고 집 근처에 있는 중랑천 자전거 도로를 달리고 있지요.
2006년에 산 자전거를 요즘에야 제대로 타고 있는 느낌입니다.
아직 큰 효과는 없지만 조금씩 줄어드는 그래프를 보니 기분이 정말 좋습니다.
앞으로도 계속 열심히 해야겠지요.

자전거를 탄 기록은 아래 사이트에 남기고 있습니다.
http://sportypal.com/Workouts/Index?user_id=118432
자전거를 타는 동안은 계속 기록을 남겨볼까 합니다.
참고로 위 사이트는 IE 6.0 에서는 정상적으로 보이지 않으니
다른 브라우저를 이용하세요.

Posted by 경민

2010/05/30 16:25 2010/05/30 16:25
, ,
Response
1 Trackbacks , 0 Comments
RSS :
http://mystictales.net/tc/rss/response/59

Trackback URL : http://mystictales.net/tc/trackback/59

Trackbacks List

  1. best mattress reviews

    Tracked from best mattress reviews 2014/03/30 14:01 Delete

    ::: Mystic Tales :::

Leave a comment

공익 소집 해제까지 한달 남았습니다.

2008년 5월 1일 논산 육군 훈련소 입소로 시작된 공익 근무 요원 생활이 이제 한달 남짓 남았습니다.
2010년 5월 28일이 소집 해제이고, 그에 앞서 마지막으로 나온 연가를 쓰면 대충 19일까지 나가게 됩니다.
물론 마지막 28일에 나가서 소집 해제 확인을 해야 하겠지만요.

공익 시작하면서 교육청을 선택한 이유는 행정 보조로 빠져서 전산 관련 업무나 해볼까 였었는데
장애 학교로 빠지면서 장애 학생 보조를 맡게 되었습니다. [OTL]
학생들을 돌본다는게 쉽지 않다보니 고생도 되었지만 어찌 어찌 끝이 보이게 되었습니다.

이제 남은 기간동안 마무리 짓고 나면 6월중으로 외국으로 나갈 예정입니다.
대충 내년 말까지 외국에서 일 하면서 돈을 모아둘까 합니다.
그 다음해에는 마지막 대학 4학년을 마치고 졸업을 해야겠지요.
올해가 28세이니 복학하면 30, 졸업하면 31세군요. [후우]
군대 문제로 삽질을 많이 하다보니 꽤나 늦어버렸습니다.
그래도 군대 문제는 이제 끝이니 미래 설계를 시작해야겠네요. :D

Posted by 경민

2010/04/29 02:29 2010/04/29 02:29
Response
0 Trackbacks , 2 Comments
RSS :
http://mystictales.net/tc/rss/response/58

Trackback URL : http://mystictales.net/tc/trackback/58

Comments List

  1. 근로청년 2010/05/24 21:53 # M/D Reply Permalink

    정말 수고 많았다.
    돈 많이 벌고, 건강하고.
    나 맛난거 사주고. :D

  2. Aki_Rose 2010/06/21 14:56 # M/D Reply Permalink

    수고 많으셧심...'ㅅ'
    얼른 때돈 벌어서 이제 부자가 되시고... 맛있는거 좀 사주셈...(응?)

Leave a comment

요즘 사는 이야기...

1. 최근 결핵으로 골골대고 있습니다.
두어달 전부터 목 부근이 엄청나게 부어 올라서 병원을 가봤더니
'임파선 결핵' 이라는군요.
현재 한달 반정도 약물 치료(하루에 한번, 13알씩 꼬박꼬박)중인데
아직까지는 부은게 빠질 기미가 안보이네요.
병 때문인지 약 때문인지 하루에 절반정도는 거의 잠에 취해 살고 있고요.
뭔가 심각한 증상(통증이라던가)은 없어서 무시하고 있었는데
하루의 절반을 잠으로 때운다는게 막상 겪어보니 꽤 타격이 크더군요.
무언가 일을 하려고 해도 정신이 혼미해지면서 집중이 끊겨버리니
제대로 된 일을 진행하기가 쉽지 않아요.
짧게 짧게 끊어서 겨우겨우 이어가는 중이죠.

2. 아이팟 터치를 굴리고 있습니다.
사실 구한건 서너달 되었는데 그동안 귀찮아서 방치하다 최근에야 사용중입니다.
아이튠즈도 깔고, 앱 스토어 미국 계정도 등록해서 무료 어플들을 써보고 있습니다.
아마 조만간 맥 한대 구해서 오브젝트 C 공부도 하지 않을까 합니다...[...]
그와 함께 안드로이드쪽도 보고 싶긴 하지만 기기가 너무 비싸서 포기 상태입니다.
그리고 아이팟 터치를 쓰다보니 기본 환경이 구글쪽으로 많이 옮겨가더군요.
일정 관리도 구글 캘린더로 변경되었고, 메일도 Gmail로 통일중,
연락처도 Gmail 주소록으로 묶고 있고, 작업 관리는 구글에서 버린 노트를 쓰고 있습니다.
사실 아웃룩이 없어서(가격이...OTL) 빈곤 생활 중인 것이기도 하지만요.
그래도 일정은 WM2003SE 기종인 HX4700과도 정상적으로 싱크가 되더군요.
다만, 연락처가 좀 반항을 해서 어찌해야 할지 고민중입니다.
뭐, HX4700은 소설 전용 머신이 된지 오래지만요...[;;;]

3. 그동안 미뤄뒀던 한글화를 재개했습니다.
시간도 없고 피곤하다 보니 그동안 전혀 손을 못대고 있던 한글화를
최근 질병으로 인해 조금은 여유로운 생활[환자를 부려먹진 않더군요]이 가능해져서
우선순위에서 쭈욱 밀려나 있던 한글화에 다시 손을 대었습니다.
현재 붉은날개의 카마이타치의 밤 어드밴스 작업 마무리중이고,
조만간 다른 프로젝트들의 방향도 잡힐 듯 합니다.
그렇다고 신규 프로젝트 뛸 여력까지 있는건 아니라서
밀렸던 작업의 마무리 선에서 끝날 듯 하지만요.

Posted by 경민

2009/12/20 08:32 2009/12/20 08:32
Response
0 Trackbacks , 0 Comments
RSS :
http://mystictales.net/tc/rss/response/53

Trackback URL : http://mystictales.net/tc/trackback/53

Leave a comment

귀환...

4주간의 군사 훈련을 마치고 민간인 신분으로 돌아왔습니다.
5월 1일 육군훈련소 29R3CO3P에 가서 열심히(??) 구르다 왔지요.
이제 오늘부터 실질적인 공익의 시작입니다.
아침 8시 반까지 서울시 교육청으로 가서 배치를 받게 되겠지요.

Posted by 경민

2008/05/30 07:05 2008/05/30 07:05
,
Response
0 Trackbacks , 5 Comments
RSS :
http://mystictales.net/tc/rss/response/50

Trackback URL : http://mystictales.net/tc/trackback/50

Comments List

  1. onion 2008/06/05 04:30 # M/D Reply Permalink

    뭐 이미 개인적으로야 인사를 드렸지만..
    경하드립니다...(넙죽)

  2. 황지은 2008/08/05 13:55 # M/D Reply Permalink

    안녕하세요 죄송한데요 한글패치해도 안되는데요 방법 알려주세요 ㅠㅠ 부탁드림...

    안된다시면... (jieunhw@naver.com )로 보내서 설명해주세요 ㅠㅠ 이해 안가요

    그 노트북이라.. 비지타에요 ~

    1. 경민 2008/08/05 20:06 # M/D Permalink

      죄송하지만 무슨 말씀이신지 잘 이해가 안갑니다.
      무슨 한글패치인지, 무슨 노트북인지 전혀 모르겠습니다.

  3. 이한결 2008/09/16 14:41 # M/D Reply Permalink

    초면부터 죄송합니다만..
    와플 최신버전 한글화좀 부탁드려도 될까요?
    블랙잭(SCH-M620)에서 와플 구동 방법을 알았지만(버전을 찾았다는게 맞겠죠), 한글판이 아니어서 한글이 깨져나오네요.
    저를 비롯한 블랙잭 사용자에게 큰 도움이 될 것 같습니다.
    자세한 내용은 http://www.todaysppc.com/mbzine/bbs/zboard.php?id=m620&page=1&sn1=&divpage=1&sn=off&ss=on&sc=on&select_arrange=headnum&desc=asc&no=3475 에..
    꼭 부탁드립니다.

    1. 경민 2008/09/16 20:00 # M/D Permalink

      일단 제가 블랙잭을 가지고 있지 않고, 주위에 가지고 계신 분도 없다보니 테스트가 힘듭니다.
      그리고 최근에는 eVC를 쓰지 않다 보니 개발 환경도 구축되어 있지 않고요.
      나중에 여유가 된다면 한번 해보겠지만 당장은 힘들듯 합니다.
      마지막으로 이런 질문은 방명록(guest book)을 이용해주세요.

Leave a comment

공익 4주 군사훈련을 갑니다.

5월 1일부터 5월 29일까지 4주간 훈련 들어갑니다.
이제 논산 육군 훈련소로 떠납니다.
그동안도 잠수였지만 앞으로 4주간 더욱 깊이 잠수탑니다. :)
P.S: 심심하신 분은 육군 훈련소 홈페이지에 글이라도 남겨주세요...[;;;]

Posted by 경민

2008/05/01 08:11 2008/05/01 08:11
Response
0 Trackbacks , 0 Comments
RSS :
http://mystictales.net/tc/rss/response/49

Trackback URL : http://mystictales.net/tc/trackback/49

Leave a comment

생존 신고

뭐... 그동안도 잘 살아 있었지만요.
마지막 포스팅 이후로 꽤 많은 일들이 있었습니다.
병특 다니던 곳에서 짤리고, 캠퍼스 생활을 1년간 맛보고,
이제 5월부터 공익을 시작합니다.
5월 1일 논산으로 들어가서 29일 나오고 나면
서울시 교육청으로 갑니다.
거기서 또 어디로 튈런지는 아직 미정이지만요.

Posted by 경민

2008/04/13 00:22 2008/04/13 00:22
,
Response
0 Trackbacks , 1 Comments
RSS :
http://mystictales.net/tc/rss/response/48

Trackback URL : http://mystictales.net/tc/trackback/48

Comments List

  1. 근로청년 2008/04/13 10:42 # M/D Reply Permalink

    고생한다 정말.
    파란만장하구나.
    그래도 열심히 살아야지.

Leave a comment

날씨가 무척 춥네요...

작년 이맘때에는 따뜻한 제주도 집의 이불속에서 구르고 있었는데...
올해는 서울에서 겨울을 지내고 있습니다.
역시 이 날씨는 적응이 어렵네요.

군대 문제도 병무청과의 협상 결과 4급 판정으로 나와서
병특이나 공익으로 가게 되었으니 일단은 해결이지만
이것도 그리 널널하지만은 않네요... ^^;;;
뭐... 안되도 공익이니 작업에 차질은 없게 되었습니다.
중간에 4주가량 집을 비우긴 하겠지만요...

요즘은 거의 매일을 GP2X 에만 매달리고 있네요...
불만 많으신 분들도 꽤 있긴 하지만
저는 만족하면서 쓰고 있습니다...
이보다 더한 환경에서도 지내봤는데 이정도야 애교죠...

일단... 한글화도 슬슬 정리해야 할텐데...
날씨가 춥다 보니 손에 잡히질 않네요...[ㅠ.ㅠ]
손까지 얼어서 타이핑도 힘들어요...[ㅠ.ㅠ]
역시 저는 따뜻한 바닥에 이불 깔아놓고 모니터 내려놓고
누워 뒹굴면서 작업하는게 가장 능률이 좋은가 봅니다...[쿨럭]

Posted by 경민

2005/12/05 14:13 2005/12/05 14:13
Response
0 Trackbacks , 2 Comments
RSS :
http://mystictales.net/tc/rss/response/42

Trackback URL : http://mystictales.net/tc/trackback/42

Comments List

  1. 파라미르 2005/12/05 16:15 # M/D Reply Permalink

    공익...부러워요우;

  2. 유이치 2005/12/10 03:40 # M/D Reply Permalink

    공익으로 빠지셨군요-
    GP2X라...내년초에 물량 좀 풀리면 사야할것 같습니다...지금은 솔직히 돈도 없고 물량도 없고..oTL

Leave a comment

알바 라이프...

어머님의 성화 + 3차 알파와 프리미엄 박스를 위해 알바를 시작했습니다. (한 5일 됬나)
별 생각없이 들어갔는데... 이거 장난이 아니네요...[ㅠ.ㅠ]
저녁 9시부터 아침 7시까지 10시간 야간 알바인데 졸리고 피곤하고 허리 아프고...OTL
거기다 갔다 오면 충분히 수면을 취해야 해서(안그래도 알바중에 꾸벅꾸벅이라)
작업도 전혀 못하고 있고... 참 곤란합니다.
일단 사야할게 있어서 어떻게든 한달은 버텨보겠지만 그 이상은 어찌 될런지...[...]
오늘도 잠시후에 알바 나갑니다...[쉬는 날 정도는 있어도 좋을텐데...]

Posted by 경민

2005/05/29 19:50 2005/05/29 19:50
Response
1 Trackbacks , 4 Comments
RSS :
http://mystictales.net/tc/rss/response/39

Trackback URL : http://mystictales.net/tc/trackback/39

Trackbacks List

  1. arcane legends hack

    Tracked from arcane legends hack 2014/02/28 16:19 Delete

    ::: Mystic Tales :::

Comments List

  1. 근로청년 2005/05/31 08:55 # M/D Reply Permalink

    인생이여. :D

  2. aizzen 2005/06/01 15:01 # M/D Reply Permalink

    오오 무슨 알바를 시작하신건가요?

  3. NK 2005/06/01 20:01 # M/D Reply Permalink

    PC방 알바를 하고 있습니다. ^^;;

  4. 아힌 2005/07/18 10:17 # M/D Reply Permalink

    링크 신고합니다~

Leave a comment

올해의 마지막 포스트인가...

정신없이 지나간 한해였습니다.
여러가지 시도를 많이했던 한해였고, 좌절도 많았던 한해였습니다.
할때는 열심히 한다고 생각했는데 지나고보면 참 후회스러운 순간들도 많았습니다.
앞으로의 2년은 군대에서 박혀 있어야 할테니 그럴 틈도 없겠지만요.
군대가기 전까지 게임 하나쯤은 만들어보고 싶었는데... 세상은 생각처럼 쉽지만은 않군요.
일단 가기 전까지 밀린 일거리 정리하고 하다 보면 시간은 한달이란 시간은 금방 지나버릴것 같네요.
남은 한달은 남에게 의존하지 말고 스스로 노력해봐야 할듯 합니다.
타인에게 의존한다는건 심적 부담은 줄지만 위험 부담은 너무 커져버리네요.

그럼 남은 5시간... 그리고 약 25일간의 시간을 최대한으로 활용하도록 노력해봐야겠습니다. ^^

Posted by 경민

2004/12/31 19:17 2004/12/31 19:17
Response
0 Trackbacks , 0 Comments
RSS :
http://mystictales.net/tc/rss/response/33

Trackback URL : http://mystictales.net/tc/trackback/33

Leave a comment